트럼프카지노

트럼프카지노

트럼프카지노

그리고 , 그대로 아리사에 입으로 액체 에리크서를 흘려 넣었다.
「, 가아아아」
돌연 , 입으로 에리크서를 먹게 된 아리사가 , 나의 팔 중(안)에서 허둥지둥하고 날뛴다.
여전히 , 수동으로 돌았을 때의 내성은 낮은 것 같다.
느긋하게 에리크서를 흘려 넣는다.

물론 , 신 소년으로 한 것처럼 마력 치유도 동시에 병용 하고 있다.
이것은 치료를 겸한 벌이다.
이윽고 아리사가 저항을 잃는 무렵에 에리크서를 흘려 끝낸다.
내가 손을 떼어 놓으면(자) , 아리사는 즈리즈리즈릭과 침대의 등받이까지 뒤로 물러나 , 가는 팔로 앞가슴을 써 안는다.
얼굴이 새빨갛다.
「네 , 저기 , 그, 그렇다!(은)는 , 처음으로는 둘이서 만이 괜찮(좋)습니다!」
아리사(분)편에 느긋하게 서로 양보하면(자) , 목을 움츠린 아리사가 그런 말을 입에 했다.
초긴장 라고 있는 것인가 , 목소리가 떨고 있다.
아리사의 뺨에 손을 첨가 , 에 와 뺨을 깎는다.

「후칵 , 등히」
「벌이다. 유니크 스킬의 연발은 안된다고 말했겠지?」
「들 라고!왕성 왕우박의 것의 사람들사오가 될 것 같았었어 것!」
아리사의 말이 듣기 어려웠기 때문에 , 뺨을 간질간질 하고 있던 손가락을 떼어 놓는다.
「그런데도다. 자신의 한계를 넘어 다른 사람을 구하는 것은 그만해줘」

이 세계에는 소생 수단은 있어도 , 부서져 소멸한 영혼을 복원하는 수단은 없어.
「하, 하지만!그러면 , 나는 나가 아니게 되는 걸!구할 수 있는 힘이 있는데 , 버리다니 할 수 없다!」
눈물의 아리사가 뜨거운 분노의 소리를 부딪쳐 온다.
응, 아리사는 여전히 정의의 아군용의 성격이다. 실로 고귀한 자질이라고 생각한다.

「그러니까 , 아리사. 구하지 말아라 라고는 말하지 않았다」
그 아리사의 눈동자를 응시하면서 , 나는 설득의 말을 계속한다.
「한계를 넘지 말라고 말해 있는 거야」
「유니크 스킬을 사용하지 말라고 일?」
분노로 떨리는 소리로 아리사가 나의 진심을 묻는다.
「그렇다. 유니크 스킬은「가능한 한」사용한데–」
평상시부터 남발한 탓으로 , 영혼이 조금씩 아파 있으면 곤란하다.
「――그리고 , 유니크 스킬의 연발은「절대로」하지 말아라」